모든 그리스계 미국인이 마틴 루터 킹 주니어의 날에 보아야 할 이미지

1965 년 3 월 26 일,라이프 매거진은 마틴 루터 주니어

박사와 함께 행진하는 그리스 정교회 대주교 이아코보스의 표지에 상징적 인 사진을 게재했습니다. 1965 년 3 월 11 일 백인 미국 유니 테리 언 보편 주의자 장관 제임스 리드 민권을 위해 행진하는 동안 분리 주의자들에 의해 잔인하게 처형되었습니다. 며칠 후,이아 코 보스 대주교는 셀마로 여행하고 평등을 위해 왕과 함께 팔을 들고 행진 할 것입니다. 생명의 표지 사진은 이아코보스 대주교가 리드의 추도식을 위한 화환을 들고 왕으로 행진하는 모습입니다.

브롱크스 포드햄대학교의 앨버트 제이 라보토 교수는”회중은 왕이 봉사를 위해 오기를 기다렸으며,이아코보스 대주교를 포함하여 전국 각지에서 모인 저명한 지도자들이 리브와 연결된 팔을 찬미하여”우리는 극복할 것이다”와 다른 운동 찬송가를 부른다고 보고했다.”이 아코 보스 대주교가 그 날 말한 것입니다:

“저는 이 추도식에 참석했습니다.왜냐하면 저는 이것이 우리의 친구인 제임스 리브 목사가 목숨을 바친 고귀한 대업에 나 자신과 우리의 그리스 정교회의 의사소통자들을 바칠 뿐만 아니라 편견,편견,박해에 맞서는 이 싸움을 계속하려는 우리의 의지를 보여주기 위한 적절한 기회라고 믿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이 주신 이 대의에서 저는 미국의 그리스 정교회 신자들의 완전하고 이해력 있는 지지를 받고 있음을 확신합니다. 우리의 그리스 정교회와 우리 민족은 우리의 유산과 전통에서 그러한 희생적인 관련을 완전히 이해합니다. 우리 교회는 인류의 권리를 위해 싸워야 한다고 느꼈을 때 결코 망설이지 않았으며,우리 교회의 많은 사람들이 이 전쟁의 최전선에 몇 번이고 있었습니다…….하나님의 방법이 항상 우리에게 계시되는 것은 아니지만,이 헌신적 인 목사가 인종적 증오의 희생자가되고,그들을 거부당한 미국 형제들을 위해 양도 할 수없는 헌법상의 권리를 얻기 위해이 투쟁의 영웅이 될 것을 분명히 선택했으며,말하자면 인간의 존엄성과 평등을 위해이 전쟁터에서 죽는 것은 우발적이거나 우연한 것이 아니 었습니다. 이 비극에서 우리 모두를 위한 신성한 교훈을 구합시다. 리브 목사는 그가 이 쓰라린 투쟁의 경기장 밖에 있을 수 없다고 느꼈고,우리도 그렇게 할 수 없다고 느껴야 합니다. 그의 순교가 영감과 우리에게이 땅이 살아남을 수없는 자유와 정의,평등의 기본적인 미국의 이상을 위해 삶 자체를 포함한 모든 것을 위험에 빠뜨려야 할 때가 있다는 것을 상기시켜주십시오. 그러므로 우리의 소망과 기도는 우리의 말과 행동뿐만 아니라 우리의 행위와 행위로 하나님을 알게 할 수있는 힘을 얻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고임 목사 제임스 리브처럼 우리 역시 우리 모두를 위험에 빠뜨릴 준비를해야하는 투쟁의 신봉자이자 투사라는 것입니다.”

라보토는 또한 감동적인 순간을 회상합니다:

나는 이아코보스 대주교의 셀마 방문에 대한 한 가지 세부 사항에 귀신 들렸다:브라운 채플에서 그 작은 흑인 소녀가 손을 잡고 걱정하지 말라고 말한 순간. 대주교가 무슨 생각을 했는지 궁금하다. 그는 아마도 예수님의 말씀을 기억 했습니까:”천국이 이런 자의 것임이니라”?

인종차별과 편협함이 실제로 학습되어 마틴 루터 킹 주니어,이아코보스 대주교와 시민권과 평등을 위해 싸운 모든 사람들의 행동이 오늘날 매우 관련성이 높은 이유입니다.

이아코보스 대주교 코레타 스콧 킹과 폴 사베인스 상원의원(메릴랜드). 사진:미국의 그리스 정교회 대교구

많은 그리스인들은 상징적 인 삶의 표지를 보았다. 그 당시 그리스 정교회 지도자가 아프리카 계 미국인 지도자들과 함께 팔을 잡고 서는 데 걸린 용기에 대해 모든 사람들이 감사하는 것은 아닙니다. 코레 타 스콧 킹,왕의 미망인은 2005 년에 이아 코 보스 대주교의 지원이 얼마나 중요한지 강조 할 것입니다:

“미국에서 가장 저명한 성직자 중 많은 사람들이 침묵했을 때,이아코보스 대주교는 용감하게 우리의 자유 운동을 지원하고 남편과 함께 행진했으며,그는 평생 동안 빈곤,인종 차별 및 폭력에 대한 비폭력 운동을 계속 지원했습니다.”

마틴 루터 킹 주니어 자신은 불의에 직면 한 침묵과 무 활동은”배신”이라고 강조하면서”우리의 삶은 우리가 중요한 것에 대해 침묵하는 날을 끝내기 시작합니다.”

이아코보스 대주교는 나중에 그를 셀마로 이끄는 것이 말을 해야 할 의무라고 설명했다.:

“우리는 수세기 동안 기독교 원칙에 기반한 억압적이고 억압적인 정치 체제와 싸웠습니다. . . . 그리스도인은 모든 핍박에 대해 분노하며 외쳐야 합니다. 그것이 나를 셀마에서 마틴 루터 킹 주니어와 함께 걷게 만든 것입니다. 우리 모두는 책임이 있으며 계속 이야기해야합니다.”

그리스계 미국인과 전 세계 사람들은 그리스의 인종 차별주의와 급진주의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습니다(어제 뉴욕 타임즈 최근 공격의 프로필 참조). 그 쌍둥이 악은 그리스에만 존재하지 않는다;전 세계에 걸쳐,여기에 미국에서 집에서 포함,이러한 편협을 방지하기 위해해야 할 많은 일이있다. 그리스에서는 시민들이 일어서고 있습니다. 토요일에 수천 명의 관련 그리스인들이 파시즘,인종 차별 및 외국인 혐오증에 항의하기 위해 아테네 거리에서 행진했습니다. 전 세계 사람들은 침묵하지 않습니다. 이아코보스 대주교가 말했듯이,그들은 계속해서”모든 박해에 대해 분노하며 외쳐라.”

사진:셀마에서의 역사적인 날의 이미지,앨라배마 시민권 및 남부 활동가에 관한 잭 라빈 컬렉션의 의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Back to Top